사랑보다 먼, 우정보다는 가까운🎶, 세일즈팀 이심전심 인터뷰

🧑‍💻️M: 안녕하세요! 오늘은 두들린에서 케미가 좋기로 소문난 두 분의 인터뷰이니만큼 ‘이심전심 인터뷰'로 진행해보겠습니다! 몇몇 질문에서는 본인이 아닌 서로가 대신 답변해주는 인터뷰라고 생각해주시면 좋을 것 같아요!

그럼 본격적으로 인터뷰 시작하기에 앞서서 해쉬태그로 서로에 대한 소개 부탁드릴게요!

철민님 → 😆병준님 : #깔끔 #상황 판단이 빠름 #츤데레 #딸기주스
병준님 → 🤓철민님 : #ESTJ #나이스 #활동적 #취미부자 #친절


🧑‍💻️M: 오 짧고 굵은 자기소개 감사드립니다! 그럼 맡으신 업무를 지금 하고 있는 업무 중심으로 간단히 소개해주세요!

🤓 철민님: 고객분들과 그리팅의 첫 만남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채용 솔루션에 대해 니즈가 있는 고객들의 문의에 대해 니즈에 맞는 답변을 드리고 있고, 채용담당자가 겪는 어려움을 그리팅이라는 제품을 통해 잘 해결할 수 있게끔 상황에 맞는 해결책을 함께 드려보려고 하고 있어요.그리고 이를 넘어서 그리팅이라는 좋은 제품을 어떻게 하면 잘 소개하고, 팔 수 있을지에 대해 계속 고민하고 있습니다.

😆 병준님 : 철민님과 마찬가지로 고객분들의 그리팅 첫 경험이 보다 뜻 깊고 보람찰 수 있도록 돕는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철민님의 말씀에 조금 더 보탠다면 기능적인 안내를 넘어서 다양한 상황에 유연하게 잘 대응하고, 세일즈 업무를 어떻게 하면 더 잘할 수 있을지에 대해 고민하고 있습니다.

최근에는 ‘한경디스코 채용 박람회’에도 참여하며 어떻게 하면 더 많은 기업들에게 그리팅을 잘 설명하고 안내할 수 있을지 여러가지 방법들을 시도해보고 있습니다.

그리팅의 장점에 대해 이야기하고 있는 두 분

🧑‍💻️M: 그리팅 첫 만남, 첫경험을 뜻 깊게 만들어주신다는 말이 인상 깊네요! 고객 분들을 처음 만나실 때, 세일즈매니저로 기업 분들께 그리팅을 소개할 때 가장 많이 어필하는 장점이나 기능이 궁금해요!

🤓 철민님:  보편적으로 가장 많이 소개해드리고 있는 장점은 ‘다양한 채용 플랫폼에서 들어오는 지원자 분들을 한 곳에서 통합해서 손쉽게 관리할 수 있다는 점'과 ‘직관적이고 쉬운 UI’ 입니다! 이 부분들 때문에 채용담당자 분들의 리소스를 정말 많이 줄일 수 있었다는 피드백도 많이 받았었고, 그 리소스로 채용 업무에 좀 더 집중하거나 신경쓰지 못했던 다른 업무까지 할 수 있었다는 분들도 있었어요.

😆 병준님 :  보통 인사 업무를 진행하는데에 있어 전반적으로 많은 도움을 드릴 수 있다고 말씀드리고 있어요! 그 부분들이 방금 철민님이 말씀해주셨던 부분들이 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채용담당자 분들이 진행하는 단순 반복 업무를 없애서 전체적인 인사팀의 효율을 높일 수 있고, 다른 ATS와 비교했을 때 직관적이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고, 가격 경쟁력이 있다는 점을 많이 말씀드리고 있어요. 그리고 무엇보다 고객 니즈에 맞춰서 놀랄만큼 빠르게 기능을 개발하고 있다는 것도 장점 중의 하나입니다!예시로는 많은 중견기업들이 니즈를 밝혀주셨던 ‘지원자 기본 정보 추가 기능'도 곧 업데이트 될 수 있을 것 같아요.

(관련 글 :  1년에 업데이트만 300번, 미친 실행력의 스타트업 이야기)


🧑‍💻️M: ‘세일즈 매니저'로서 서로의 업무 만족도는 몇 점이실 것 같나요? ‘10점 만점'으로 말씀 부탁드립니다!

병준님 → 🤓 철민님 : 제가 보는 철민님의 업무 만족도는 7점입니다!
철민님은 전반적으로 세일즈 매니저에 딱 적합한 분이세요! 적성에도 많이 맞고, 하고 계신 업무도 잘 하시고 계신 것 같아요. 3점이 부족한 7점을 드린 이유는 철민님께서 ‘세일즈 매니저'로서 갈구하고 있는 부분, 성장하고 싶은 부분이 아직 많기 때문입니다! 아직 더 성장하고 싶고, 더 열심히 하고 싶은 부분이 많으셔서 아직 스스로 채워 넣고 싶은 3점을 빼고 7점을 드려보게 되었습니다!

철민님 → 😆 병준님 :  병준님의 업무 만족도는 8점 같아요!
고객분들을 응대할 때의 태도나 다른 부분들은 무조건 만점이지만 8점을 드렸던 이유는 병준님께서 아직 그리팅을 쓰지 않는 기업들에 어떻게 다가갈지 방향성이나 가이드를 계속 고민하고 있는 것을 옆에서 봤었기 때문입니다. 이 부분에 대해서 병준님께서 스스로 계속 고민을 하고 계신 것 같아서 8점을 드려보게 되었습니다!

회의에 몰두하고 있는 그리팅 세일즈팀과 다른 분들

🧑‍💻️M: 와 두 분 모두 몰랐던 고민이나 생각들이 정말 많으셨군요..! 그렇다면 서로가 보는 가장 인상깊었던 업무나 프로젝트도 있으실지 궁금해요!

철민님 → 😆병준님  : 제가 병준님의 업무 중에 가장 감명받았던 업무는 누구나 들으면 이름을 바로 알 법한대기업과의 미팅을 성공적으로 세일즈까지 이끌어 냈을 때 입니다! 사실 첫 미팅 때에서는 단순한 호기심으로 테스트 해보고 싶어서 미팅을 하는 것 같았어요. 하지만 당황하지 않고 유연하게 그리팅을 소개하고 필요한 기능을 선제시하면서 반신반의로 시작했던 미팅을 성공적으로 마무리 하셨던 모습이 기억에 많이 남았습니다!

🧑‍💻️M: 와 대단하시네요 병준님! 성공적으로 미팅을 마무리할 수 있었던 비결이 혹시 있으실까요?

😆 병준님 : 고객 분들을 대할 때, 감정에 치우치기 보다는 동일하게 대하며 차분히 안내드리려고 해요! 사실 그리팅이라는 제품에 대해 믿음이 있기 때문에 가능한 것 같습니다. 제품에 대한 자신감과 차분한 안내 및 응대가 나름의 비결이라면 비결일 수 있을 것 같습니다.

병준님 → 🤓 철민님 :  철민님이 입사하고 얼마 되지 않았을 때, 꽤 규모 있는 기업과 소통하며 세일즈까지 잘 마무리하셨을 때입니다! 사실 당시에 여러 가지 우여곡절이 많았는데, 유연하게 잘 대처하면서 세일즈 매니저로 잘 안착하셨던 것 같아요!

🧑‍💻️M: 저도 당시 일은 기억나는 것 같아요. 덕분에 철민님 이름을 딴 슬랙 이모지까지 나왔어서 아직까지 기억에 남네요! 당시 철민님 기분은 어떠셨나요!

🤓 철민님 : 굉장히 뿌듯했어요! A~Z까지 모두 주도적으로 이끌었던 세일즈는 처음이었기 때문에 더 뿌듯함과 성취감으로 다가왔습니다! 그리고 실질적인 계약서가 오고 간다던지, 기능적 문의 때문에 2차 미팅까지 주도적으로 진행하는 등 모든 과정을 직접 경험할 수 있어서 성장할 수도 있었고 뜻 깊었던 경험이었습니다.


🧑‍💻️M: 말씀주셨던 인상 깊었던 프로젝트를 포함해서 다양한 업무를 진행하셨는데, 업무가 가장 보람있거나 힘들 때는 어떤 순간이신가요?

😆 병준님: 가장 보람있을 때는 미팅했던 담당자분이 다른 회사에 가셔도 잊지 않고 연락을 주실 때인 것 같아요. 제가 좋은 경험을 드렸다는 반증이기도 해서 뿌듯하기도 하고, 성취감을 느끼는 부분이기도 합니다! 그리고 성공적으로 세일즈할 수 있는 기회이기도 하구요. 반대로 힘든 순간은 미팅이 잘 진행되던 기업에서 도입이 결렬되었을 때인 것 같아요. 사실 이유를 속 시원히 알면 오히려 편할 수도 있는데, 이유는 모르는 상태에서 갑자기 도입이 결렬되었을 때가 다소 아쉬운 순간인 것 같습니다.

🤓 철민님 : 제가 보람있는 순간들은 온보딩 직후에 긍정적인 피드백을 받을 때입니다! 온보딩이 끝나면 메일로 정리해서 한 번 더 안내를 드리곤 하는데, 그 때 설명 잘해주셔서 감사하다는 회신이 오거나 할 때가 보람있는 순간이었어요! 힘든 순간은 아직은 경험이 많지 않다보니 스스로 부족함을 느낄 때인 것 같습니다. 때문에 채용 시장이나 그리팅에 대해서 계속 열심히 더 알아가고 있는 중이에요!

목표에 대해 말하고 있는 그리팅 세일즈팀 병준님과 철민님

🧑‍💻️M: 두 분은 항상 같이 일하고, 미팅도 자주 하시는데 혹시 서로에게 배우고 싶은 점이 있으실까요?

🤓 철민님 : 제가 병준님께 배우고 싶은 점은 ‘유연한 태도'입니다!
답변을 외워놓고, 기계처럼 대응하기보다는 상황이나 기업에 맞춰서 유연하게 설명하고, 오히려 대응책을 제시해주시기도 하는 모습이 멋있었어요. 그리고 그리팅에 대해 완벽히 익히고, 설명하는 모습도 굉장히 배우고 싶은 점 중에 하나입니다.

😆 병준님: 철민님께 배우고 싶은 점은 ‘선한 성격과 태도'인 것 같아요.
기본적으로 철민님은 부드럽고 친절해서, 다소 딱딱한 제 말투랑 차이가 있어요. 미팅이나 소통할 때, 상대방을 기분좋게 해줄 때가 많다고 느껴서 정말 부러운 부분 중에 하나입니다.


🧑‍💻️M: 두 분이 다르고, 서로에게 배울 점이 있기에 세일즈팀으로 시너지가 나는 것 같아요! 그렇다면 세일즈 매니저로서 앞으로의 목표가 있다면 말씀 주세요!

🤓 철민님 : ‘신뢰를 주는 매니저’가 되는 것이 목표입니다! 신뢰를 주는 세일즈 매니저가 되기 위해서는 무엇보다 정보를 정확하게 줄 수 있는 사람이 되야 한다고 생각해요. 때문에 제품에 대한 이해도를 많이 높여서 누구보다 그리팅을 잘 알고, 잘 안내할 수 있는 사람이 되고 싶습니다!

😆 병준님:  ‘어느 상황에서 그리팅을 만나던 완벽하게 PR할 수 있는 사람’이 되고 싶어요. 각 채용 담당자나 기업이 처한 상황마다 채용관리솔루션을 쓰고 싶은 니즈가 각기 다를 거라고 생각해요. 그 다른 채용담당자나 기업의 상황에 맞춰서 유연하게 제품을 PR함으로써 더 많은 고객들이 그리팅을 이용하는 데에 기여하고 싶습니다!

(관련 글 : 여러 꿈들이 모여 반짝이는 곳, 두들린)


그리팅 온보딩을 진행하고 있는 세일즈팀 병준님, 철민님

🧑‍💻️M: 사실 아직 그리팅을 모르는 분들도 많고, 그리팅을 이용하지 않은 채용 담당자도 많습니다. 그리팅에 관심을 가지는 혹은 관심을 가질 기업 인사담당자 분들께 한 마디 부탁드립니다!

😆 병준님: 그리팅은 고객의 니즈를 중심으로 계속해서 정말 빠르게 발전해나가고 있습니다! 때문에 기대해주시는 만큼 부응해드릴 서비스가 바로 그리팅이라고 생각합니다!

🤓 철민님 : 미래에 국내/외 채용담당자분들이 선호하고 편하게 쓸 수 있는 ATS라고 자부할 수 있습니다. 두들린이라는 팀을 믿고, 그리팅에 대해 설명을 들을 수 있도록 온보딩 신청해주세요!

👇
그리팅, 지금 무료로 설명 듣고 체험까지 해보세요!

🧑‍💻️M: 많은 분들이 그리팅 온보딩 신청해주셨으면 좋겠네요! 이번 인터뷰 역시 마지막은 서로의 이름 삼행시로 마무리해보겠습니다!

🤓 철민님:
: 이 많고 능력 좋은
: 준님과
: 비된 자세로 항상 파이팅 하겠습니다!

😆 병준님:
: 수쳐요
: 민님 우리
: 폐 끼치지 않도록 노력합시다


P.S 두들린이 보는 세일즈팀!

😊 소영님 :
병준님은 일이면 일, 재미면 재미. 무엇이든 놓치지 않는 분이세요! (+ 친해지면 티키타카가 정말 정말 재밌어진답니다! 😝
철민님은 스윗 그 자체다! 철민님께 말 걸 때마다 항상 친절하게 받아주시고, 항상 스윗하게 맞이해주시기 때문입니다! 🍭
병준님과 철민님은 뗄뗄사, 떼려야 뗄 수 없는 사이에요!항상 서로를 챙기며 다니시는 모습이 좋고, 두 분의 케미도 너무너무 좋기 때문입니다!

😊 태규님 :
병준님은 타이레놀 같은 분이에요! 한번만 이야기하면 고민을 다 풀어주세요. 미팅할때마다 더 부탁드릴게 없을정도로 깔끔하게 만들어주시는 듬직한 분이세요!!
철민님은 감기약 같은 분이에요! 고민있을때마다 항상 찾게되고, 하루 자고 일어나면 문제를 해결해주시는 대단한 능력을 가진 분이십니다!!

😊 문홍님 :
병준님은 언어의 마술사에요! 어떤 상황에서도 그 상황에 맞는 말로 센스있게 대처하고, 재치있는 말로 유쾌하게 만들어주십니다! 같이 일하면 힘든 문제도 재밌어지는 마법같은 분이세요!
철민님은 봄날의 햇살 같아요! 난감한 상황에서도 헤헤 웃으시면서 상대방을 기분좋게 해주시고, 분위기를 밝게 해주시는 분입니다. 보고 있으면 마음이 따스해지는 분이에요!
세일즈팀은 파워레인저 같아요! 다 뭉치면 엄청난 파워를 보여주는 파워레인저처럼 세일즈팀 두 분이 뭉치면 케미도 엄청나고, 세일즈 능력도 몇 배가 되시는 것 같습니다!

😊 재원님 :
병준님은 맥가이버칼 같아요. 어떤 문제가 생길때마다 곁에서 단번에 없애주십니다!
철민님은 바나나푸딩 같아요. 고객분들과 팀원들이 보고만 있어도 기분 좋게 만들어주십니다

😊윤정님:
병준님은 마스터키다! 세일즈가 힘들때 짠 하고 나타나 멋지게 예비 고객 분들을 설득해주세요! 닫힌 고객의 문도 막힘없이 열어주시는 병준님은 그야말로 마스터키이십니다! ✨
철민님은 마더테레사다! 너무 자비롭고 친절하게 세일즈 해주시고, 궁금한 부분을 물어볼때마다 너무 인자하고 친절히 답해주셔서 너무 좋아요!

😊세영님 :
철민님은 '복고양이 인형(마네키네코)' 같아요. 항상 웃으며 반갑게 맞이해주시고 두들린에 복을 불러오는 존재인 것 같아요 !
병준님은 '마트료시카' 같아요. 알아가면 알아갈 수록 다양한 매력이 나타나는 사람인 것 같아요 !

😊 재웅님 :
병준님은 쨍쨍한 여름날 바라본 태양과 같아요... 그저 빛이기 때문이죠.
철민님은 설렁탕에 없으면 안 되는 존재 같아요... 그저 소금이기 때문이죠.

😊재현님 :
두 분은 바보예요. 바보. 두들린밖에 모르는 바보…고객을 어떻게 더 소중히 모셔 올 수 있을지 항상 고민하는 모습이 눈부셔요.

👉 두들린 더 알아보기
👉 그리팅 더 알아보기

You've successfully subscribed to 그리팅 블로그 | 채용에 대한 인사이트
Great! Next, complete checkout to get full access to all premium content.
Error! Could not sign up. invalid link.
Welcome back! You've successfully signed in.
Error! Could not sign in. Please try again.
Success! Your account is fully activated, you now have access to all content.
Error! Stripe checkout failed.
Success! Your billing info is updated.
Error! Billing info update failed.